하얀나라

 로그인  회원가입

조금 밖에 모르는 인생/강진규
난초  2017-07-19 11:16:43


난초까페

댓글 수정


난초
나라님 궁금해서 들렀어요
날씨도 더운데 잘 계시나요
더위 잘 견디시고 행복하세요
댓글이 세로로 보이네요?
2017-07-19
11:19:46

 

댓글 수정


Lee
난초님
조금밖에 모르는 인생이
좋은음악 아는체 하며 듣고 있습니다 ^^
2017-08-25
10:59:43

 

댓글 수정


파랑새
난초 님!
반갑습니다! 건강 하시지요? ^^
작품에 대한 열정을 대단 하십니다!
모처럼 하얀나라님의 홈을 방문하니 뵐수 있어 기쁨니다!
덕분에 아름운 영상 잘 감상하고 갑니다! 건강하세요!
2017-08-30
13:58:29

 

댓글 수정


하얀나라
난초언니
반갑습니다
너무 댓글이 늦었네요
ㅠ.ㅠ.
이제 가을입니다
항상 건강유의하시고요
잊지않고 찾앚셔서 고맙습니다
제가 ㅎㅎ 이유를 몰라요
왜그런지...ㅠ.ㅠ.
2017-09-06
18:42:16

 

댓글 수정


하얀나라
Lee언니 반갑습니다. 잘지내시죠?
파랑새님 정말 오랫만입니다. 항상 건강유의하시기 바랍니다
2017-09-06
18:43:16

 


  목록보기

번호 작성자 작성일
886  상처/성경자  [2]  난초 2018/06/25
885  새해 아침 소망/늘푸른마음 우인순  [2]  난초 2018/02/18
884  12월,한해의 끝에서/안희선    난초 2017/12/24
883  가을 안부/주응규    난초 2017/11/06
882  소풍 같은 인생살이/강촌 박성환    난초 2017/10/23
881  갈대의 노래 - 하얀나라  [4]  파랑새 2017/09/19
880  가을아 어쩌면 좋으냐/신수정  [2]  난초 2017/09/14
879  애증[愛憎]의 밤에는 成地/崔明柱  [2]  난초 2017/09/09
 조금 밖에 모르는 인생/강진규  [5]  난초 2017/07/19
877  자목련/주응규  [1]  난초 2017/04/10
876  사랑의 사계절/이해인(수녀)  [1]  난초 2017/03/14
875  봄 편지/이해인(수녀)    난초 2017/03/05
874  인연이라면 / 하얀나라  [5]  네오 2017/02/22
873  남은 인생  [1]  난초 2017/02/01
872  눈오는밤 그리움도 쌓이고/淸思 林 大植    난초 2017/01/25
871  설날/하나비    난초 2017/01/22
870  겨울 그리움 / 하얀나라  [2]  네오 2017/01/16
869  복면가왕/신동조  [1]  난초 2017/01/09
868  송년의시/윤보영  [1]  난초 2016/12/29
867  이렇게 눈이 내리면/정진 이재옥    난초 2016/12/28
866  산딸기/작시 주응규 작곡 정덕기 소프라노 김순영    난초 2016/12/23
865  동백/강진규  [1]  난초 2016/12/04
864  만추/소소정연숙  [1]  난초 2016/11/20
863  코스모스/이광재  [1]  난초 2016/11/12
862  고엽/하나비  [1]  난초 2016/10/25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3][4][5][6][7][8][9][10]..[36]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ae s ja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