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얀나라
ID
PW


느려 젔어요
Lee  2023-06-07 13:57:51


시간이 많이 지나갔네요
아직도 모니터속 사람들은 그립구요
그 그리움 과는 다르게
몸도 마음도 느려 졌어요
무릎도 시원챤아 졌구요
손가락은 퇴행성 관절염으로
자판을 대하기가 예전같지 않네요

잘 지내시죠?
건강하시죠?


Lee

댓글 수정


하얀나라
앗~언니 잘지내시죠?
넵 저도 그래요
눈도 좋지 않아 돋보기 쓰고도 인상을 ㅎㅎ
세월앞엔 장사 없어요.
가끔...그 시절이 그립네요
언니
저는 그냥저냥 잘지내고 있어요
올해까지...근무하고 내년엔 공로연수...그리고 퇴직..ㅎㅎ
살아있는 동안은 그래도 건강 단디 챙기시고 행복하자고요!!
2023-06-12
18:44:19

 

댓글 수정


할부지
히잉~ 언니 건강만 챙겨 주시공
할부지 건강도 챙겨 주어야지용
두 분 다 건행 하시길 바란다 지 요 ~~ㅎ
2023-06-15
12:56:06

 

댓글 수정


갑수블로그.COM
할부지님 여기서 이러시면 아니되옵니다 ㅋㅋ
더운데 건강관리 잘 하셔요.
2023-06-28
16:46:12

 

댓글 수정


할부지
ㅎㅎㅎ
갑수총각이 여길 어떻게 ~~~?
친구따라 강남 간다고 . . 할부지 다니는 곳곳에 마실 다니는가 보아요?
나라님은 오래된 좋은 친구라 할부지 응석 다 받아주어 괜찮습니당
2023-06-29
18:39:31

 


  목록보기

번호 작성자 작성일
Notice  태양은 외로워 (저작권 관련입니다)  [1]  하얀나라 2012/09/05
Notice  [공지 글] 게시판을 안내해 드립니다.  [16]  하얀나라 2009/03/11
3192  당신의 향기로 여는 아침 ㅡ 이문주(231129)    할부지 2023/12/02
3191  당신이 그리운 날은 - 이문주(231125)    할부지 2023/11/27
3190  그리움을 벗어 놓고 - 용혜원(231121)    할부지 2023/11/21
3189  날씨가 넘 춥네요    하얀나라 2023/11/17
3188  그대가 멀리 떠나 있는 날에는 - 용혜원(231111)    할부지 2023/11/16
3187  만나면 편한 사람 - 용혜원(231109)    할부지 2023/11/10
3186  한 사람을 사랑합니다 - 이문주    할부지 2023/11/06
3185  날마다 보고 싶은 그대 - 용혜원    할부지 2023/11/01
3184  이런 사랑 하나 있습니다 - 최수월    할부지 2023/10/27
3183  당신이었으면 좋겠습니다 - 이정하    할부지 2023/10/24
3182  당신이 그리워서 - 이문주    할부지 2023/10/18
3181  이런 사람 하나 있습니다 - 이문주    할부지 2023/10/13
3180  아름다운 가을날 되세요  [1]  하얀나라 2023/10/10
3179  사랑을 알게 한 사람 - 아침 좋은 글    할부지 2023/10/07
3178  시월 어느날...    하얀나라 2023/10/06
3177  코스모스 길을 따라 - 용혜원    할부지 2023/10/04
3176  당신이라서 좋은 겁니다 - 김기월    할부지 2023/09/30
3175  추석 명절 잘 보내세요    할부지 2023/09/25
3174  내 보고픈 이 - 용혜원  [1]  할부지 2023/09/24
3173  갈대 - 용혜원    할부지 2023/09/20
3172  그대의 눈빛에서 - 용혜원    할부지 2023/09/13
3171  늘 그리운 사람 - 용혜원 (낭송 : 전유니)  [2]  할부지 2023/09/06
3170  어느듯 9월~  [1]  하얀나라 2023/09/01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3][4][5][6][7][8][9][10]..[128]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ae s jak

[하얀나라]
습관처럼 켜는 사각 모니터 속

습관처럼 그리운 폴더 하나가 있다 기쁨의 파일을 열면

너로 말미암아 즐거웠던 순간들이
설렘과 행복이란 이름으로 문서화 되어 있다.
너로 말미암아 힘들었던 순간의 감정들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