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얀나라
ID
PW


복원될 수 없는 그리움
하얀나라  2009-03-19 15:31:23


복원될 수 없는 그리움  

습관처럼 켜는 사각 모니터 속
습관처럼 그리운 폴더 하나가 있다.
기쁨의 파일을 열면
너로 말미암아 즐거웠던 순간들이
설렘과 행복이란 이름으로
문서화 되어 있다.

너로 말미암아 힘들었던 순간의 감정들은
질투와 시기와 미움이란 문서의 이름으로
슬픈 기억들 너머 잊으려 애쓴 흔적의
문서로 가득 차있다.

닫으면 그만인 네모상자
너에게로 향하는 마음만 닫으면 그뿐인걸
네게로 향했던 파일들을 모두 휴지통에 버린다.
복원할 수 없도록 휴지통 비우기까지 마쳤지만

여전히
똬리 튼 너의 기억들은 지울 수 없다.  



  목록보기

번호 작성자 작성일
36  소유하지 않는 사람으로  [2]  하얀나라 2009/03/22
35  중독된 꿈    하얀나라 2009/03/22
34  한송이 꽃이 되고 싶어요    하얀나라 2009/03/22
33  하루에 한번쯤은  [3]  하얀나라 2009/03/20
32  행복해 지는 주문을 걸자    하얀나라 2009/03/20
31  그대 머물던 강변  [2]  하얀나라 2009/03/20
30  하얀 그리움 그 설렘    하얀나라 2009/03/20
29  내 눈물이 하는 말  [2]  하얀나라 2009/03/20
28  겨울 애상    하얀나라 2009/03/20
27  겨울 바다    하얀나라 2009/03/20
26  등대    하얀나라 2009/03/20
25  감기    하얀나라 2009/03/20
24  그리움의 주소    하얀나라 2009/03/20
23  소망의 기도  [2]  하얀나라 2009/03/19
22  기다리는 마음    하얀나라 2009/03/19
21  그리움을 빚다    하얀나라 2009/03/19
 복원될 수 없는 그리움    하얀나라 2009/03/19
19  봄이 아프다    하얀나라 2009/03/19
18  초우  [2]  하얀나라 2009/03/18
17  그대 보고 싶은 날    하얀나라 2009/03/18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1][2][3][4][5][6][7] 8 [9]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ae s jak

[하얀나라]
습관처럼 켜는 사각 모니터 속

습관처럼 그리운 폴더 하나가 있다 기쁨의 파일을 열면

너로 말미암아 즐거웠던 순간들이
설렘과 행복이란 이름으로 문서화 되어 있다.
너로 말미암아 힘들었던 순간의 감정들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