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얀나라
ID
PW


사람은 누구나 꽃이다
하얀나라  2013-05-05 10:11:25


사람은 누구나 꽃이다




누군가를 미워하는 일은
그 사람이 녹이 슬어 못쓰는 연장처럼
망가지기를 바라는 일이다.

내 마음이 그에게 다가가
그의 몸이 산화되는 쇠처럼
군데군데 벌겋게 부스러지기 시작하여
연모 구실을 못하게 되길 바라는 일이다.

그래서 버림받거나 버려지게 되기를 바라는 일이다.

그러나 곁에 있는 내 몸도
함께 녹이 슬어 가는 것을 감수해야 하는 일이다.

누군가를 욕하고 비난하는 일은
내 비난이 독이 되어 그가 쓰러지기를 바라는 일이다.

그에 대한 나의 비난의 소리가 귀에 들어가
그도 아파하고 상처받기를 바라는 일이다.

그러나 그에 대한 비난과 저주는 독초와같아서,

그에 대한 독설이 계속되는 동안
독을 품고 있는 일이어서
그 독은 내 몸에도 똑같이 스며든다.

그 독으로 내가 먼저 쓰러지기도 한다.

누군가를 원망하느 일은 예리한 칼날로
그의 마음 한 복판을 베어내는 일이다.

내 원망하는 소리가 그의 귀에 다가가
그가 피 흘리며 아파하기를 바라는 일이다.

그러나 그의 마음과 육신에 칼질을 하는 동안
나도 그 칼에 몸 어딘가를 베이는 일이다.

나도 수없이 피 흘리며 상처받는 일이다.

나는 피 한방울 흘리지 않으며
상대방만 피 흘리게 할 수 있는 싸움은 없다.

미워하지 않음으로써 미움을 넘어서고,
분노하지 않음으로써 불길로 나를 태우지 않으며,
욕하고 비난하지 않음으로써 내가 먼저 쓰러지지 않고,
원망하지 않음으로써 원망을 극복하고,
성내지 않음으로써 상처받지 않는 일은

상대방도 나도 죽이는 일에서 벗어나
나도 살리고 상대방도 살게 하는 일이다.


사람은 누구나 꽃이다 / 도종환



  목록보기

번호 작성자 작성일
165  퍼줄수록 넘쳐나는 것    하얀나라 2015/05/23
164  나무에 가위질을 하는 것은    하얀나라 2015/05/13
163  삶을 위한 지침    하얀나라 2015/04/28
162  머리를 9하라  [1]  하얀나라 2015/01/07
161  인간은 자신의 인생을 그리는 화가다    하얀나라 2014/11/03
160  없다 시리즈~    하얀나라 2014/10/08
159  마음속의 귀한 얼굴들    하얀나라 2014/10/08
158  관계의 힘  [1]  하얀나라 2014/04/09
157  그려러니하고 살자 /혜민스님  [1]  하얀나라 2013/05/17
156  여인숙 / 잘랄루딘 루미    하얀나라 2013/05/17
155  중심에 사는 사람 / 법정  [2]  하얀나라 2013/05/16
154  아이를 야단치기 전에 생각해야 할 7가지  [2]  하얀나라 2013/05/05
153  인생은 가위 바위 보다    하얀나라 2013/05/05
152  사랑이 있는 풍경은 언제나 아름답다    하얀나라 2013/05/05
151  손. 눈. 귀. 입. 마음  [2]  하얀나라 2013/05/05
 사람은 누구나 꽃이다    하얀나라 2013/05/05
149  인생은  [1]  하얀나라 2013/05/05
148  내 몸 안의 의사를 깨워라    하얀나라 2013/05/05
147  연민과 책임감    하얀나라 2013/05/05
146  당신의 말이 행복을 만든다    하얀나라 2013/05/05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3][4][5][6][7][8][9]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ae s jak

[하얀나라]
습관처럼 켜는 사각 모니터 속

습관처럼 그리운 폴더 하나가 있다 기쁨의 파일을 열면

너로 말미암아 즐거웠던 순간들이
설렘과 행복이란 이름으로 문서화 되어 있다.
너로 말미암아 힘들었던 순간의 감정들은...